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Linux에서 find결과를 시간 순서대로 정렬하기

송사리 투입

수련 화분을 키운지 벌써 한 달이네. 그 동안 수련 꽃봉오리는 피우지도 못하고 분갈이 몸살로 피우지도 못하고 시들었고, 물 속을 헤매는 애벌레(물지렁이 아님)는 수가 꽤 많아 주인님 미움을 톡톡히 받고 있었다. 매일매일 핀셋으로 애벌레(집 짓는 거 보니 아마 날도래강도래 애벌레일 듯.) 잡아 죽였다. 그러면서 살살 주인님께 송사리가 있으면 이 놈들 다 알아서 잡아먹을꺼라고, 매일매일 송사리 찬송가를 부른지 한 달만에 결재를 득하였다. ㅠ_-)/ 만세~ (근데 송사리 오기 며칠 전부터 애벌레 다 잡아버려서;;)

멀리 경상도 대구 근방에서 보내는 택배를 인터넷으로 추적하며, 드디어 택배 받는 날!! 문제는 그날따라 우리 단지에 택배량이 많아 기다리다 못해 오후 10시 넘어서 직접 택배기사를 찾아가서 받아왔다. (아저씨가 늦은 시간에도 혼자 땀 뻘뻘 흘리며 일하고 계셔서 뭐라 말은 못했지만 하루를 아이스박스에서 넘겼단 생각에 죽을까...)



핑퐁(사료)과 함께 온 상자. (이미 개봉해서 핑퐁 꺼냈다!)



놀랍게도 송사리는 한 마리도 죽지 않았고, 10마리 주문했는데 얼추 15마리 정도 물 안에서 노닐고 있었다. 검정말도 시켰는데, 뿌리 없이 그저 줄기만 와서 살짝 실망이네. 물론 뿌리 잘 내리는 편이라고 하지만... (그중에 몇몇은 이미 뿌리 한 두 개씩 살살 내리고 있다.)




일단 소라게 여럿 골로 보냈던 작은 수조에 적당히 검정말 잘라 꽂았다. 지금은 좀 어지럽지만, 자리 잡히면 적당히 잘라내야지.

미리 받아두었던 물은 반 즈음 버리고 송사리와 함께 들어있던 물을 그대로 부었다. 뽀글이여과기가 없지만(주인님이 전기 드는 것은 하지 말라고 했음), 오늘 아침에 검정말 잎에 달린 공기방울(광합성 결과물/산소)과 적절한 물갈이, 그리고 물웅덩이에서도 살아남는 송사리 특유의 강인한 생명력으로 잘 살 것 같다.



요즘 날씨도 덥고 빛도 잘 들어 돌에 이끼가 앉은 수련 화분이다. (다슬기 주워다 풀어야겠군!) 여기도 검정말 적당히 심고 송사리 다섯 마리 정도 풀어놨다. 수련 잎이 만든 그늘 아래서 내 동태를 살피다가 개구리밥이나 사료 한 번씩 건들며 적응하고 있다. 여기는 식물도 많고, 송사리 수는 적기 때문에 물보충(겨울에 보일러에 해주는 그것?)만으로 유지할 계획이다. 이따금 날벌레가 물위에 죽거나 알 까놓으면 송사리가 알아서 해치우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그나저나, 왜 잎만 이리 무성히 나오냐! 너무 무성해서 좀 끊어냈는데, 끊어내기 무섭게 끊어낸 만큼 잎을 또 올리고 있다. 올해 꽃은 볼 수 있을런지 모르겠다.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Bash Array, Map 정리

Bash에서 Array, Map에 대한 정리. (매번 찾기 귀찮) 찾아보진 않았지만, Bash에서 Array든 Map이든 동일하게 Map(C++에서 Unordered Map)으로 동작하는 것 같다. 왜냐하면, Array의 Index가 연속하지 않아도 동작한다. 그저 Key가 0 이상의 정수인 Map이랑 비슷하게 동작한다. 예) 1, 2, 3, 9, 10 Array # 생성 declare -a empty_array declare -a ar=(haha hoho baba "long string haha hoho") # 접근 echo "ar[0]=${ar[0]}" echo "all as array=${ar[@]}" # 큰따옴표 안에서 각 원소를 따로따로 전달한다. echo "all as one=${ar[*]}" # 큰따옴표 안에서 각 원소를 문자열 하나로 합쳐 전달한다. echo "indexes=${!ar[@]}" echo "indexes=${!ar[*]}" echo "length=${#ar[@]}" echo "length=${#ar[*]}" echo "last=${ar[-1]}" echo "last=${ar[@]: -1}" # 콜론 뒤에 빈 칸이 꼭 필요하다. 옛 방식 # 현재 상황 declare -p ar #(출력) declare -a ar=([0]="haha" [1]="hoho" [2]="baba" [3]="long string haha hoho") ar[100]=hello # 인덱스를 건너 뛰어도 동작한다. declare -p ar #(출력) declare -a ar=([0]="haha" [1]="hoho" [2]="baba" [3]=&

Linux에서 find결과를 시간 순서대로 정렬하기

때때로 어떤 디렉토리 내용을 수정시간 순서(보통 역순)대로 정렬할 필요가 있다. 그럴 때 사용할 수 있는 옵션이 -printf 옵션이다. %T+는 마지막 수정시간을 YYYY-MM-DD+HH:MM:SS.ssssssssss 형태로 출력한다. 참조: https://man7.org/linux/man-pages/man1/find.1.html find /path/something/ -mindepth 1 -maxdepth 1 -type d \ -name 'myapp-*' -printf "%T+\t%p\n" | \ sort -r | awk -F'\t' '{pri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