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8월 19일 수요일

계승

두려워 해야 할 것은 사람 하나하나가 아니다. 어차피 놔두면 어떻게든 죽는게 사람이다. 그러나 그 사람이 가진 정신, 그리고 그것을 계승하려는 사람이 있는 한 그것은 영원하다.

문제는 어떤 정신을 계승할 것인가이다.

히틀러 정신을 이어 받아 네오 나찌가 있는 것처럼, 선택을 인류 공통 가치에 준하는 가치를 선택하지 않는다면, 추구하지 말아야할 정신은 마치 망령처럼 남게 될 것이다.



더불어 김대중 대통령이 추구한 평화와 화합은 반드시 계승해야할 가치일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