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9월 30일 화요일

후렴만 들린다

박진영씨가 원더걸스로 음악시장 공략을 잘 하는 것 같다. 원더걸스 노래가 썩 좋다고 느껴지진 않지만, 왠지 중독성 있고 계속 듣는다.

생각해보면 딱히 노래 내용이나 가창력이 좋아서 중독성이 있는 것이 아니라, 짧고 반복적인 후렴구 덕이 아닐까 싶다. 지금 노바디벗츄를 듣고 있는데, 들은지 한참 지나도록 노래 내용이 무엇인지 생각해본 적이 없다는 사실이 매우 놀랍게 다가왔다.



구미호야 구미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