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년 11월 13일 화요일

금세, 금새?

으아악! 이제까지 금새가 맞는 말로 잘못 알고 있었다. 물론 '금새'는 물건값을 뜻하는 명사이다. 그러나 우리가 흔히 쓰는 '바로 지금'이란 말은 '금세'이고, 이것은 '금시(今時)에'의 준말이란다. 어흑...


Powered by ScribeFi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