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type

요즘 빈번하게 사람이든 짐승이든 기형을 많이 발견하곤 한다. 불현듯 생각난 것은 언젠가는 new type이 생기지 않을까? 지금 이 시간에도 늑대의 이빨, 박쥐의 귀, 코끼리의 목청, 말의 다리를 가진 사람이 태어났을지도.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SQLite에서 파일 크기 줄이기

OpenSSL supports Multi-threading

Google 서비스 계정 액세스토큰을 C/C++로 얻어내기